왕초보영어

토익자유게시판 토익을 준비하는 해티즌들이 자유롭게 이야기를 나누는 게시판입니다.

토익 왕기초 인강 수강료지원

[필독] 시험 칠 때 LC 심리전 노하우 알려준다.TXT (장문)

심리전의대가 | 조회 949 | 추천 0
  • 2019.09.08
  • 글꼴
  • 확대
  • 축소


한줄요약
1. 쓰고보니 ㄱ소리를 참 길게도 써 놓았다.
2. 하지만 누군가엔 꽤 유용할 것이다. 
3. 그래서 지우려다 한번 남겨본다. 건투를 빈다.






카페에서 친구기다리다가 딱히 할것도 없고 해서 뻘글 이지만 꽤 유익한 정보 하나 싼다.
참고로 본인은 토익은 공부 안하고 치러 가고, 만료될때마다 갱신하러 2년에 한번 씩 치러 감.
(토익 공부는 학식때 좀 해둬서 일정 수준에 올려놓고, 그 이후는 평소에 매일 50% 이상 영어에 노출되는 상황인지라 굳이 토익관련 공부를 하지 않아도 점수가 계속 유지됨.)

# 시작하기 전에

이런 방법을 소개하는 이유는 나도 학식 시절 토익 시험 치는 도중 
옆사람이 다리떨거나 연필소리 십오지게 내거나, 시험종료 전까지 반복되는 헛기침 소리 등등 여러번의 ㅈ같음을 겪고, 그로인해 평소실력보다 점수가 나오지 않는 등의 크리티컬 데미지를 입고 마음의 상처를 입은 적이 있는 지라 "허공에 대고" 원망도 많이 하고 그랬다. 그러나 어쩌겠나? 그사람한테 셤끝나고 달려가서 하소연할 수도 없고, 때릴 수도 없는지라, 어떻게 하면 "이 문제를 해결할까?" 라는 관점에서 솔루션을 모색해 보았다. 결국 근본 원인은 

1. 나의 모자란 실력 2. 심리적 인과관계 였다. 

1번은 내가 단기적으로 해결할 수 없는 것이지만, 2번은 내가 여러가지 전략만 잘 짜두고 실행에만 옮기면 바로 실현 가능한 것들이다. 따라서 아래의 장황한 글들은 2번에 관한 것이다. 단, 실력이 850정도 이상, 특히 LC쪽에서 실력이 뒷받침 되어야 효과적으로 쓸 수 있다.

그리고 일단

"내가 상대를 죽이지 않으면 내가 상대에게 죽는다"
"날 죽이려 하는 상대는 없을수도 있고 있을수도 있다. 그렇기에 그 상대가 나타나서 나를 죽이기 전에 내가 먼저 그 곳을 지배해 버린다"

모든 동물들을 보면 항상 죽이거나 다치게 함으로써 그 경쟁에서 이긴다. 그리고 인간은 그 경쟁을 넘어 전쟁을 해 왔던 동물임. 
그리고 그러한 경쟁에서 많이 보이는 것은 바로 "기선제압"이다. 동물들이 서로 기선제압 하려고 몸을 최대한 길게 뻗고, 같잖은 뿔로 위협하고 등등.. 
타인이 의도했건, 의도하지 않았건 간에(다리 떨기, 연필소리, 틱장애로 인한 쓸데없는 소리) 내가 타인에 의해 페이스가 말렸다는 것은 바로 일종의 기선을 제압당했을때 나타나는 결과와 같게 된다. 내 실력을 제대로 발휘할 수 없고, 결과도 더 나빠진다. 경쟁의 시대에서 경쟁의 참맛을 잘 이해하고 있는 친구라면 내 말이 좀더 쉽게 흡수될 것이다. 쨌든, 이런 원리를 잘 이용하여 그 공간(고사장) 에서 만큼은 앞으로 소개될 몇 가지 장치를 이용하여 확실하게 기선 제압을 하는 방법을 소개할 것이다.

 나는 경쟁자를 그다지 자극하지 않고, 선의의 경쟁을 하고 싶지만, 정작 그 불특정 다수중 하나일 것인 상대방 중 어느 누구가 언제 어떻게 나를 훼방 놓을 지 모른다. 그 대표적인 장소 중 하나가 바로 시험고사장이다. 
필요 이상으로 다리떠는 놈, 틱장애로 인해 엣헴, 헛기침 하는 놈, 연필소리 오지게 내는 놈 등등...

어차피 그 고사장에 모인 사람들은 시험이 끝나면 앞으로 사실상 일생일대에 딱 한번만 보고선 앞으론 절대 다시 보지 않을 인연 없는 사람들이고, 

결국 남는것은 
점수, 
점수 
그리고 점수 일 뿐이다. 

점수를 잘 받기 위서라면 법의 테두리 안에서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고 극한으로 밀어붙여 점수만 잘 받으면 된다. 
가령 내가 얻을 수 있는 평균 점수 900점에서 컨디션/페이스가 말릴 경우 850 까지 내려갈 수 있을 것이다. 
반면 평소보다 페이스가 좋거나 더불여 약간의 운이 따라준다면 950점, 많게는 990 만점이다. 
즉, 자기 자신이 어떤 잔기술을 잘 쓰나 못 쓰느냐에 따라 적게는 100점~140점 ㅇ 이라는 어마어마한 차이가 나게 되는 것이다. 

여튼, 본인이 남에게 그다지 피해주고 싶지 않다면 이 글을 SKIP 하면 될 것이나, 
본인은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고 합법적 테두리 내에서 성과를 MAX로 내고 싶다면 이 방법을 강력 추천함.
어차피, 우리가 사는 인생의 각 다음단계 다음단계 들은 이보다 점점 더 잔인할 수 밖에 없는 구조이기 때문에 이 정도는 사실 애교임.


# 전제조건 

: 공부 1도 안하고 점수 못해도 850 정도 이상 넘길 정도(특히 LC가 뒷받침 되어줘야 함) 
는 되어야 효과적으로 할 수 있음.


● 참고로 마킹은 그때그때 해서는 이 전략이 효과적이지 않다는 점을 유념하자.
● 일단 lc 시작 전, 파트 1 각 문항에 abcd 를 적어두고, 파트 2 각 문항에 abc를 적어둔다.
● 배부받은 한권의 시험지는 반드시 반으로 접어서 풀어야 한다.


# LC 파트1
: 각 page의 마지막 문제가 이 심리전의 핵심이다. 
abcd 차례대로 하는 도중에 가령 답이 b 라는 것이 빼박 100% 라면 c,d를 듣지 않고 다음 페이지로 재빠르게 넘어가는 것이 포인트. 
이 때 이미 한권의 시험지는 반으로 접혀져 있기 때문에 
조용한 침묵을 깨는 페이지 넘기는 소리로 주위 사람들에게 다음의 무언의 메시지를 던지는 것이 핵심 포인트임. 
"나는 이미 확신을 가지고 풀었으니 바로 넘어가겠다". 

일반적으로 경지에 다다른 사람 or 원어민의 경우라면 남이 빨리풀던 말던 개의치 않겠지만 대다수의 압도적 응시자들에겐 이것은 거의 패닉과 당혹감임. 
따라서 이로 인해 주변의 사람들은 남은 c와 d를 제대로 듣지 못할 확률이 엄청 커짐. 그 확률은 그 상대방의 LC 실력이 낮을 수록 점점 커짐.

단, 본인이 그래도 남은 c와 d를 들어야겠다면 남은 c,d를 듣자마자 최대한 빠르고 경쾌하며 절도있게 다음 페이지로 휙 넘기는 소리를 내는 것이 포인트. 

인간이기 때문에 약간의 죄책감이 생기는 것은 필연적이다. 
그러면서도 그와 동시에 난 빼박 100% 확실히 들었고, 난 굳이 뒤엣걸 듣지 않아도, 혹은 답을 1초라도 고민하지 않았기 때문에 옆에 있는 너보단 "우월하다" 라는 것을 각인 시키는 일련의 의식 행위와도 같은 것임. 
즉, 약간의 죄책감 + 나의 잠재적 우월감 = 이게 합쳐지면 약간의 긴장이 고조되면서 더 집중이 잘 되는 효과를 낳는다. 
(이보다 좀 더 자세한 메커니즘은 내 능력으로는 설명할 수가 없다. 그쪽 분야의 전공이 아니기 땜에. 다만 인간의 본성은 누구나 거의 다 똑같기 때문에 결과가 그렇다는 정도는 당연히 알 수 있다.) 

그로 인한 부작용은 옆 사람이 좀 민감한 사람이라면 나로 인해 시험을 말아먹을 수도 있다는 사실. 
이는 옆사람이 원래 초고득점자들의 레벨이라면 그다지 신경이 쓰이지 않겠지만, 그 아랫 레벨이라면 상당한 타격을 입게 됨.
근데 또 어떤 관점에서 보면 나의 일련의 그 기선제압의 행위로 인해 그 옆사람의 능력을 내가 빼앗아 오는 것과 같다고 볼 수도 있음. 
근데 둘의 점수 합산은 내가 그런 꼼수를 부렸을 때나 아니었을 때나 결국 같음.

이 대목에서 무릎을 탁! 친다면 나의 의도를 확실히 이해하고 있는 것임. 

#LC 파트2 
: 파트2도 마찬가지. 다만 2는 모든 문제가 한페이지에 전부 있으므로 
모든 2 부분이 끝나면 애초에 시험지를 반 접어서 풀었기 떄문에 마지막 번호를 풀자마자 경쾌하고 절도 있는 소리와 함께 PART3이 있는 다음 페이지로 휙 넘긴다.


#LC 파트3,4 
: 대화 or 연설을 듣고 최대한 빠르게 푼다. 정말 빠르게 풀리는 것은 대화가 다 끝나기도 전에 이미 다 풀어놓았을 것이다. 
이떄 해야 할 일은 다음 페이지로 넘어가는 상황이 아니라도 시험지를 약간 위/아래/ 옆으로 움직여 주는 것이다. 
이것은 문제를 다 푼 사람이 아니라면 할 수 없는 행위다. 왜냐면 lc3,4는 짧은 시간에 답을 고민하기도 전에 다 골라야 하는 게 핵심인데, 
이미 고민하고 있다는 것은 그 자리에 돌처럼 딱딱하게 굳어 가만히 있어야 하기 때문이다. 
반면 문제를 다 푼사람은 페이지를 넘어가거나 다음 문제를 준비해야 하기 때문에 움직여야 한다. 
바로 이런 점에 착안하여 최대한 재빨리 풀고 모션을 취함과 동시에 책을 움직이는 소리를 내며 몸을 추스르는 행위/동작 자체는 
옆사람으로 하여금 굉장히 신경쓰이지 않을 수 없는 행위이다. 
심지어 내가 정말 빨리 풀었을 경우 움직이는 모션과 동시에 책을 움직이는 소리 떄문에 
정작 옆사람은 맨 마지막 코멘트를 듣지 못할 수도 있다.(내 소리+페이스 말린것 때문에.) 
그러나 나는 이로 인한 죄책감+우월감 때문에 더 집중을 잘 하게 되는 상황에 놓이게 된다.

이로인해 옆사람이 진짜 예민한 사람인 경우는 그 부정적 여운이 rc 까지에도 미쳐서 lc rc를 전부 다 망쳐버리는 엄청난 파급효과를 갖게 됨. 
고로 일단 시험이 끝나면 무슨일이 일어날지 모르니깐 화장실도 들리지 ㅇ말고 무조건 뛰어서 도망가듯이 가라. 잡히면 큰일남ㅋㅋ
 



모쪼록 이 글을 읽는 사람들은 부디 시험 잘 치길 바람.
토익보카
토익자유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수 날짜
15417 해커스리스닝1000제 문장해석좀요 [1] dd 268 2019.10.06
15416 시간단축에는 어떤 방법이 있을까요ㅠㅠ [2] bb 330 2019.10.06
15415 lc 450인데 팟3.4 점수 대체 어찌 올리나요??? [2] ㅇㅅㅇ 425 2019.10.06
15414 불토 800컷 [4] 불토 826 2019.10.06
15413 850이상 목표인데요 인강으로 가능한가요? 제발 한마디 조언좀...ㅜㅜ [2] 꽃모기 311 2019.10.06
15412 첫토익 한승태, 김동영 쌤 조합 들으면 되나요 [2] 282 2019.10.06
15411 해커스가 왜 유명하죠? [3] 우연 377 2019.10.06
15410 시험에 임할 때 [1] 박귀식 382 2019.10.06
15409 해커스 실전 1000제 리스닝 [3] 닉네임 362 2019.10.06
15408 쉐도잉 시간과 성적 비례하나요? [3] 피트충 504 2019.10.06
15407 700 목표전략 부탁드려요ㅠㅠ [4] ㅋㅋ 615 2019.10.06
15406 해커스 적중예상특강 보러 여기 많이 들어오시나요? [4] 다들 342 2019.10.06
15405 10월 13일 시험 [2] 950 가즈아 830 2019.10.06
15404 10월 27일 시험 결과 [4] 이게뭐임 968 2019.10.06
15403 1000제 추천이요 [4] 1000제 427 2019.10.06
15402 lc 리뷰할때 틀린 문제만 하시나요? [5] 인증 537 2019.10.06
15401 Lc-15 [3] ㅇㅇ 562 2019.10.06
15400 리스닝 초보들 보아라 [2] 333 600 2019.10.06
15399 스터디가 답인가요 [3] 빠잉 400 2019.10.06
15398 동영쌤 강의 듣고싶은데... [1] 이런.. 304 2019.10.06
15397 토익 노랭이 보카 어떤가요? [2] 두둥 352 2019.10.06
15396 1000제 교재 실제 공부하신 분들께 [3] 토익만점 460 2019.10.06
15395 파트3,4공부하는방법이요.. [2] 스키밍 458 2019.10.06
15394 천제1 풀고 2?3? [2] 알씨 418 2019.10.06
15393 파랭이책 팟7은 인강 어느 분이 하고 계신가요? [2] ㅂㅂ 335 2019.10.06
15392 3주 안에 585점 가능할까요? [1] 왕초보 558 2019.10.06
15391 1000제 lc 리뷰법 제대로 하고있는게 맞는지 봐주세용용 [2] 유채 436 2019.10.06
15390 실전반은 특징이 뭐임? [2] ㅁㄴㅇㄴㅇ 528 2019.10.05
15389 파트7공략법좀 알려주세요. [3] 나도반드시 516 2019.10.05
15388 적중예상문제 굳.. [2] dd 493 2019.10.05
41,607개(874/1387페이지)

해커스영어는 유익한 게시판 이용을 위해 아래와 같은 내용을 포함한 게시글/댓글의 등록을 금지합니다.

[게시판 이용 안내 및 권리침해신고 자세히 보기]

해커스인강 토익 스펙완성 이벤트

왜 해커스 빡센 스터디에 열광할까

실시간 정답확인

해커스어학원, 해커스토익, 토익강좌, 수강신청토익, 토익인강, 해커스 토익인강, 토익 0원, 토익 0원 프리패스, 0원 프리패스, 토익 시험, 취업, 해커스토익, 토익접수, 토익시험,